종합

[정치] [바이든 승리] 외신 긴급타전..미 CNN 필두로 일제히 '승리'

관리자
2020.11.08 03:48 194 0

본문

미국 대통령 선거에서 조 바이든 민주당 후보의 승리가 확실시되자 미국 언론을 포함한 외신은 일제히 바이든 후보가 승리했다고 긴급 타전했다.

미국 방송 CNN은 미국 동부시간 7일 오전 11시 24분 "바이든이 46대 대통령으로 당선됐다"고 긴급 보도했다.

개표 막판인 펜실베이니아주에서 바이든이 트럼프 대통령과의 격차를 더 벌렸다는 것이 알려진 직후였다.

CNN을 필두로 미국 언론들의 바이든 승리 선언이 줄줄이 이어졌다.

미국 AP통신은 현지시간 11시 26분 "바이든이 펜실베이니아주에서 승리했다"고 속보를 보낸 후 곧바로 "바이든이 미국 대통령으로 당선됐다"고 보도했다.

AP통신은 "바이든이 도널드 트럼프 대통령을 누르고 미국의 46대 대통령이 된다"면서 바이든을 '대통령 당선인'으로 호칭하며 당선을 기정사실화했다.

미 NBC와 ABC, CBS도 비슷한 시간 바이든 승리를 선언했고 폭스뉴스도 뒤를 이었다.

미 일간 뉴욕타임스(NYT)도 "바이든이 트럼프에 승리했다"며 바이든이 당선에 필요한 270명 이상의 선거인단을 확보해 미 대통령 당선인이 됐다고 전했다.

영국 로이터, 프랑스 AFP, 러시아 타스, 중국 신화, 일본 교도 등 주요 통신사들도 미국 언론을 인용해 바이든 승리 소식을 잇따라 타전했다.

해외 주요 신문과 방송들도 선거 나흘 만에 나온 미 대선 결과를 긴급하게 전했다.

영국 BBC방송은 자체 예측을 토대로 이날 바이든 후보의 승리를 선언하고, 이후 바이든의 약력과 반응 등을 상세히 소개했다.

영국 가디언, 프랑스 르몽드, 스페인 엘파이스 등 유럽 주요 일간을 포함해 각국 언론의 웹사이트 첫 화면은 모두 바이든 승리 소식으로 채워졌다.

외신들은 카멀라 해리스가 흑인 여성이자 남아시아 출신으로는 처음 부통령이 된다는 사실도 전했으며, 바이든과 트럼프 대통령의 발언 등도 일제히 속보도 쏟아냈다.

[연합뉴스]

댓글목록 0

등록된 댓글이 없습니다.
전체 255 건 - 1 페이지
종합 소식 월간베스트
1 30년간 이어진 성추행 스캔들..캐나다 발레학교 교사,…
2 "강아지처럼…" 산불 끄러 온 소방관에 안긴 사슴 화제
3 에어캐나다와 웨스트젯 위탁 수하물 요금인상 발표
4 에드먼턴 76 번가와 127 번가 근처, "총기 난사 …
5 해산물 "엉터리 표기" 판매

최근뉴스